2018년 6월 16일 토요일 "Let there be Light 빛이 있으라" <한정현, 남다현, 오지현, 정다인>展

Let there be Light (빛이 있으라)

날짜: 2018년 6월 16일 (토)

시간: 10AM - 6PM (“아티스트 토크” 시간은 2PM - 3PM)

장소: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37길 23, 지하 1층 Go Seoul Place

“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 땅이 혼돈하고 공허하며 흑암이 깊음 위에 있고 하나님의 신은 수면에 운행하시니라. 하나님이 가라사대 빛이 있으라 하시매 빛이 있었고 그 빛이 하나님의 보시기에 좋았더라…”

큐레이터 한정현 (Jane Han) 은 정다인, 남다현, 오지현 작가와 함께 서울에서 전시회를 개최합니다 . 다양한 각도와 소재들로 빛을 표현한 <빛이 있으라> 전은 강남구 양재동 에서 2018년 6월 16일 전시된다. 작가들과 함께하는 “아티스트 토크” 는 토요일 6월 16일 오후 2시에서 3시까지 열린다.

작가들의 전반적인 작품세계와 맥락을 함께하는 <빛이 있으라>는 28개의 작품으로 구성된다. 이는 페인팅, 조각, 그리고 비디오아트 사이에 속하며 다양한 소재들의 아름다움을 드러낸다. 이번 전시에 선보이는 작품에서 정다인 작가는 미디어 아트를 통해 빛에 대한 관점을 표현하고자 한다. 남다현 작가의 작품속에 화려한 색상들과 꽃은 빛을 내어 뿜고 있으며, 오지현 작가의 유머러스하고 상상력이 깊은 작품들은 빛으로 관중들의 흥미를 유발하며 천과 라이트센서 들을 통하여 관중들과 서로 소통한다. 크리스챤 믿음으로 묶여진 작가들은 요번 전시회를 통하여 하나님께, 그리고 이웃에게 사랑을 표현하고자 한다. 작품들의 재료와 설치는 항상 연관되어 있으며 작가들은 전시회의 미적 경험을 통해 빛을 느끼고 채워지길 기대한다.

“뉴욕에서 함께 만나 예술과 신앙을 나눈 작가들과 함께 한국에서 공동 전시를 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합니다. 우리는 세심하고 기쁨이 가득한 작품들을 통해 관객들에게 빛을 소개하기를 기대합니다.” – 한정현, 전시회 디렉터 & 큐레이터 -

“어둠은 어둠을 물리칠 수 없다. 오직 빛만이 어둠을 물리칠 수 있다. 증오는 증오를 물리칠 수 없다. 오직 사랑만이 증오를 물리칠 수 있다.” -마틴 루터 킹 주니어

디렉터 & 큐레이터: 한정현

“한국, 미국, 그리고 영국등 20곳의 다른 장소에서 살면서 미술은 항상 저의 곁에서 새롭고 다양한 문화를 체험하게 해주었습니다. 이제, 인터넷이 전세계 각 지역을 연결하는 만큼, 저 또한 제가 접한 다양한 문화와 예술을 온라인을 통해 전하고자 합니다.”

큐레이터 한정현은 에모리 대학교에서 미술사학을 전공하였으며 경영대학교에서 기획과 ISOM 을 전공하였습니다. 졸업 후 큐레이터 한정현은 뉴욕 소더비 대학원에서 미술경영 석사를 취득하였습니다. 석사 논문에서 박물관과 온라인 강의 에 대한 연구를 하였으며 온라인 세계에 존재하는 미술에 관하여 집중적인 질문을 하며 쓰여져 나갑니다. 에모리대학교 우드러프 도서관의 한국 department 에서 한국 책들을 큐레레이트하고 관리하였으며 뉴욕 아트스페이스 회사에서 마케팅 매니져와 큐레이터로 활동하였습니다.

정다인 작가